•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로그인
전체메뉴
닫기
이민자보호교회로 거듭 난다 (하와이 한국일보) 2018-8-2

이민자보호교회로 거듭 난다


2018-08-02 (목)

▶ 서류미비자에 법률, 의료 상담·혜택 제공

이민자보호교회 관계자들이 복지교회 사역 내용을 소개하고 있다.

이민자보호교회는 지난 20일 후러싱제일교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앞으로 사회복지전문가와 교회, 시민단체가 협력해 복지교회를 시작할 것을 발표했다. 이민자보호교회는 오는 9월부터 각 교회에 복지팀을 꾸리고 복지디렉터를 세워 일대일 상담을 통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안내하고 신청을 도울 예정이다. 

또 법률, 의료 컨설팅 자문팀을 구성해 메디케이드, 메디케어를 비롯해 서류미비자도 혜택받을 수 있는 간병인 시스템도 준비하고 있다. 

조원태 목사는 “복지교회는 앞으로 교회가 해야 할 소명”이라며 “이민자들을 보호하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에서는 사진작가 정옥현 권사가 자신의 사진전 수익금 1만2,122달러를 다카 드리머 후원 기금으로 이민자보호교회에 기부했다. 이민자보호교회는 다카 드리머의 꿈을 격려하기 위해 희망 에세이 글 공모전을 열어 장학금을 전달할 계획이다.
포레스트 예배당: 70-35 112th Street, Forest Hills. NY 11375 (주일 1부, 오전 8시)
매스패스 예배당: 53-71 72nd Place, Maspeth. NY 11378 (주일 2부, 오전 11시)
TEL : 718-565-6555
지도를 클릭하시면 더욱 자세히 오시는 길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c) 뉴욕우리교회 ALL RIGHT RESERVED. PROVIDED BY 교회사랑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