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로그인
전체메뉴
닫기
추방 위기 불체자 품는다 2017-4-6 (중앙일보)
NY중앙일보 > 뉴스 > 사회/정치 > 일반

 
추방 위기 불체자 품는다 
한인 교회 90곳 '이민자보호교회' 운동 참여 
임시 처소 역할 자처하며 권익 보호 약속
  • 댓글 0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7/04/07 미주판 6면    기사입력 2017/04/06 17:41

6일 후러싱제일교회에서 열린 이민자보호교회 네트워크.심포지엄에서 조원태 이민자보호교회 태스크포스위원장(왼쪽부터), 한종은 목사, 장위현 목사가 참가자들과 이민자보호교회가 나아갈 방향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6일 후러싱제일교회에서 열린 이민자보호교회 네트워크.심포지엄에서 조원태 이민자보호교회 태스크포스위원장(왼쪽부터), 한종은 목사, 장위현 목사가 참가자들과 이민자보호교회가 나아갈 방향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뉴욕·뉴저지·커네티컷의 90개 한인 교회들이 이민자보호교회(Sanctuary Church) 운동에 참여한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반이민 행정명령에 맞서 추방되는 이민자들을 보호하기 위해서다. 6일 후러싱제일교회에서 대뉴욕지구한인교회협의회 이민자교회 태스크포스가 개최한 '이민자보호교회 네트워크.심포지엄'에는 수백명의 교인들이 참석해 한 마음으로 서류미비 이민자 권익 보호를 약속했다. 시민참여센터(KACE)도 이민자 보호 법률대책위원회를 통해 각종 법률 지원을 약속했다. 

이민자보호교회는 좁은 의미로는 추방 위기에 처한 이민자들이 추방을 피할 수 있게 교회를 임시 처소로 제공하고, 넒은 의미로는 사회의 약자를 돌보고 '강도 만난 이웃을 돌보라'는 예수님의 말씀에 따라 이들의 울타리가 되어주고 비인간적 이민법 개정을 위한 노력이다. 

장위현 목사와 박동규 변호사가 각각 '이민자보호교회는 무엇인가' '트럼프 행정명령은 무엇인가'를 주제로 연설한 첫날 심포지엄에서는 드림액트 법안을 촉발시킨 한인 2세 테레사 이씨가 나와 증언했다. 

장 목사는 "보스턴 케임브리지에서도 하버드스퀘어에 이민자교회를 위한 연합체가 생겨났다. 운동에 참여한 90개 한인 교회들이 모두 서류미비자를 먹여주고 재워주는 개념이라기보다는 90개 교회가 실시간으로 네트워킹을 하며 상호보완적인 피난처 역할을 하게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현재 맨해튼음대 박사 과정 학생이자 뉴욕주 이민자보호 주 지정을 위한 사회운동가로도 활동중인 테레사 이씨는 "올 A를 받아도 장학금조차 신청할 수 없는 현실이 힘들어 자살까지 생각했다. 한인 교회들이 이러한 운동에 나서는 것은 굉장한 일"이라고 했다. 

이번 심포지엄 참가자들에게는 이민자보호교회 매뉴얼이 제공됐고 이민세관단속국(ICE) 직원이 갑자기 집에 들이닥쳤을 경우 판사가 서명한 수색 영장이 없다면 ICE 직원의 진입 거부 가능 등 대응 방법 자료들이 제공됐다. 

7일은 김동찬 KACE 대표가 '트럼프 시대와 한인 커뮤니티'를 주제로 경제공동체 강화의 중요성 등을 강연한다. 

KACE 이민자 보호 법률대책위원회는 서류미비 이민자 체포시 긴급핫라인(646-450-8603)을 제공하며 뉴욕총영사관도 핫라인(646-965-3639)을 운영한다.

황주영 기자 hwang.jooyoung@koreadaily.com

새글 0 / 647 

검색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47 악과 불의와 억압에 저항하겠다 (뉴스앤조이) - 2017. 7. 14 2017.07.15 1166
46 이민자 보호 교회이 실제 사례 (뉴스앤조이) - 2017. 7. 14 2017.07.15 1216
45 이민자보호교회 4차 무료 법률 교육 캠페인 (한국일보) - 2017. 7. 11 2017.07.13 1028
44 86개 이민자 보호교회 동참 (단비TV) - 2017. 6. 21 2017.06.27 1044
43 美한인교회 이민자보호 활동 (뉴스로) - 2017. 6. 20 2017.06.27 1083
42 이민자보호교회 교육 활동 (중앙일보) - 2017. 6. 19 2017.06.27 985
41 '이민자 보호교회’ 90여개 교회 네트웍 구축 (한국일보) - 2017. 6. 19 2017.06.27 1005
40 뉴욕교협,할렐루야대회 준비기도회 (한국일보) 2017-6-16 2017.06.20 1019
39 국경선 평화학교, 포부 자선 바자회 (한국일보) - 2017. 6. 16 2017.06.20 1117
38 ‘이민자 보호교회’ 86개 교회 네트웍 13개 센터교회 개설 (한국일보) - 2017. 6. 16 2017.06.17 1027
37 교계, 추방위기 한인 이민자 법률지원도 제공 (중앙일보) -2017. 6. 15 2017.06.17 1075
36 뉴욕일원 한인교회 13곳 서류미비자 비상시 숙식, 법률지원 제공 (뉴욕 라디오 코리아) - 2017. 6. 15 2017.06.17 1023
35 조원태 목사 “퀘렌시아가 되어야 하는 한인이민교회” 2017-6-1 (아멘넷) 2017.06.02 1023
34 점점 뚜렷해지는 이민자보호교회 - 1차 기도모임과 워크샵 (아멘넷) 2017-5-13 2017.05.16 1029
33 서류 미비자가 이민자보호교회에 도움을 요청시 대응절차 (아멘넷) 2017-5-13 2017.05.16 1066
32 이민자보호교회 F&Q - 이민자보호교회 활동은 불법인가? (아멘넷) 2017-5-12 2017.05.16 1043
31 이민자 보호교회 1차 기도회 (중앙일보) 2017-5-11 2017.05.14 1060
30 이민자 보호교회 네트웍 속속 동참 (한국일보) 2017-5-12 2017.05.14 1058
29 이민자 보호교회 네트워크 제1차 화요기도모임 (아멘넷) 2017-5-6 2017.05.09 1168
28 미 뉴욕교계, '이민자 보호교회' 운동 (CGNTV) 2017-4-6 2017.05.02 1085
27 장위현 목사, "미국 이민자보호교회 운동의 역사 - 이제는 아시안 차례" 2017-4-13 (아멘넷) 2017.05.02 1122
26 뉴욕교협, 이민자 보호교회 선언문 발표- 이민자 체포, 수색할 때 어떻게? 2017-4-12 (기독뉴스) 2017.05.02 1161
25 "한인 불체자들의 피난처' 공식 선포 (한국일보) 2017-4-8 2017.05.02 1060
24 이민자 보호교회 심포지엄 폐막 (중앙일보) 2017-4-8 2017.05.02 1066
23 이민자 보호 교회 심포지엄 2일 / 김홍석 회장이 사과한 이유. 2017-4-8 (아멘넷) 2017.05.02 1029
22 이민자 보호교회 네트워크 및 심포지엄 1일. 2017-4-7- (아멘넷) 2017.05.02 1137
21 이민자 보호교회 선언문 발표 "교회가 어려운 이민자들과 가장 가까이서 함께 할 것" 2017-4-8 (.. 2017.05.02 1104
20 "교회가 여러분의 피난처입니다" 이민자 보호교회 선언식 2017-4-7 (K-Radio) 2017.05.02 1032
19 트럼프 반이민정책에 맞서, 이민자 보호교회 심포지엄 2014-4-7 (K-Radio) 2017.05.02 1065
18 한인 교회 90곳 '이민자보호교회' 운동 참여키로-이민자 보호교회 네트워크 및 심포지엄 개최 2017-4-7 (기.. 2017.05.02 1088
Address: 53-71 72nd Place, Maspeth. NY 11378

TEL: 718-565-6555
지도를 클릭하시면 더욱 자세히 오시는 길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c) 뉴욕우리교회 ALL RIGHT RESERVED. PROVIDED BY 교회사랑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