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로그인
전체메뉴
닫기
“온정담아 정성껏 한끼 마련해요” (한국일보) 2021-10-5

“온정담아 정성껏 한끼 마련해요”


 뉴욕우리교회, 거리의 식탁 선교팀

 매주 화요일 우드사이드 일대서 노숙자·일용직 노동자 등에 식사 전달

뉴욕우리교회 거리의 식탁 선교팀이 퀸즈 우드사이드 일대 노숙자들에게 식사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제공=뉴욕우리교회>

뉴욕우리교회(담임목사 조원태)가 퀸즈 우드사이드 일대 노숙자 및 일용직 노동자들에게 식사를 전달하며 온정을 나누고 있다.

교회가 동참하고 있는 ‘거리의 식탁’ 사역은 원래 충만교회 박은희 목사가 혼자 퀸즈 우드사이드 지역의 노숙자를 도우는 선교 사역으로 진행되어 왔다. 팬데믹(대유행) 중에도 사역을 쉬지 않았던 박 목사는 사역에 힘을 보태고 있던 박 목사의 모친이 건강상의 이유로 참여할 수 없게 되자 뉴욕우리교회에 도움을 요청했다.

박 목사의 요청을 기쁘게 받아들인 교회는 매주 화요일마다 우드사이드 전철역 주변과 공원에서 기거하고 있는 노숙자 및 일용직 노동자 100여명을 만나 식사를 제공하며 함께 기도하는 시간을 갖고 있다.

조원태 목사는 “박은희 목사님은 지난 10년 동안 항상 노숙자들의 형편을 돌보아 오셨는데 우리교회가 동참할 수 있게 돼 기쁜 마음으로 섬기고 있다”며 “교회 내 별도로 꾸린 거리의 식탁 선교팀은 매주 사역 전날 식재료를 준비하며 든든하고 따뜻한 식사 한 끼를 전달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거리의 식탁 선교팀은 “집이 없는 예수님께서 집을 마련하기 위해 십자가의 길을 가셨다고 말씀하신 것을 기억하며 우리도 머물 곳이 없으며 먹을 것이 부족한 이웃들에게 집이 되고 생명의 빵이 되는 교회가 되길 소망하는 마음으로 매주 화요일 우드사이드로 향한다”고 밝혔다.

조 목사는 “상처 난 곳이 생기면 모든 세포들이 그 상처 난 곳을 중심으로 모이는 본능처럼 거리의 식탁 사역은 아픔을 아픔으로 여겨 치유하길 기도하며 실천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새글 0 / 524 

검색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524 제12회 CCV 말씀축제 "말씀의 능력으로 성장하는 어린이" (아멘넷) 2021-11-19 2021.11.24 7
523 2021 뉴욕밀알의밤을 감동으로 만든 2가지 스토리 (아멘넷) 2021-11-6 2021.11.18 8
522 ​‘맨하탄-척슈머 의원 자택’ 11마일 시위행진...“서류미비자 합법거주 보장하라” 절규 (국민일보) 2021-11-15 2021.11.18 16
521 포괄적 이민개혁법안 또 좌절 (뉴욕일보) 2021-11-5
2021.11.09 29
520 평화통일운동가 이행우 선생 서거…추모예배 (뉴욕일보) 2021-11-6 2021.11.09 16
519 뉴욕평통, 평화통일운동가 이행우 선생 추도식 (한국일보) 2021-11-5 2021.11.09 12
518 제시 잭슨목사 '희망을 잃지 말자' 출판기념회, 22일 한인단체 등 300여명 축하 (국민일보) 2021-10-26 2021.11.09 15
517 한인 권익단체들, 제시 잭슨 목사 80세 생일 및 출판기념회 참석 (중앙일보) 2021-10-26 2021.11.09 7
516 “온정담아 정성껏 한끼 마련해요” (한국일보) 2021-10-5 2021.10.07 40
515 "안식일이 사람 위해 있지 사람이 안식일 위해 있는 것 아니다" (뉴욕일보) 2021-10-2
2021.10.07 26
514 뉴욕 우리교회, 타민족 홈리스 학생들에 장학금 (Daylightnews) 2021-8-21 2021.08.24 71
513 '뉴욕우리교회의 도전, 신학생과 교역자 헌신 및 비전 주일' (아멘넷) 2021-8-20 2021.08.24 93
512 '포스트 코로나 교회 가는 길의 전망 2' (복음뉴스) 2021.08.24 50
511 “의회는 이민개혁안 반드시 통과시켜라” (뉴욕일보) 2021-8-7 2021.08.07 40
510 '뉴욕우리교회, 간증집회' (한국일보) 201-8-6 2021.08.06 52
509 '이보교, 이민개혁법안 통과를 위한 서명운동에 동참 호소' (아멘넷) 2021-8-6 2021.08.06 39
508 이민자보호교회 네트워크 등 "여리고 성을 허무는 7일 특별 기도"(여칠기) 운동 전개 (복음뉴스).. 2021.07.27 68
507 한인단체들 “이민개혁법안 포함된 3조5천억 달러 예산조정안 통과에 힘보태자” (국민일보) 2021-7-24 2021.07.27 66
506 벼랑 끝에 내몰린 이민자를 위한 기도 운동 2021.07.27 58
505 ‘이민개혁법 통과 촉구 특별기도’진행 (한국일보) 2021-7-23 2021.07.27 59
504 이보교, 시민참여센터 이민법안 통과를 위한 기도운동 (기독뉴스) 2021-7-23 2021.07.27 65
503 이보교, 여칠기 등 이민개혁법 통과위한 캠페인 벌여 (아멘넷) 2021-7-22 2021.07.27 61
502 "포스트 코로나 교회 가는 길의 전망" (복음뉴스) 2021-7
2021.07.10 84
501 “한흑 공동체 연대에 앞장서야 “ (한국일보) 2021-6-25 2021.07.10 77
500 아시안 인종혐오 대응 NY세미나 “인종혐오 반대 목소리를 크게 내라” (아멘넷) 2021-6-23 2021.06.25 80
499 한인교회-시만단체 협력해 인종혐오범죄대응 매뉴얼 설명회 (기독일보) 2021-6-22 2021.06.25 90
498 인종 혐오 범죄 대응 세미나 (기독뉴스) 2021-6-19 2021.06.20 69
497 ​최영수 변호사 “인종증오 피해자 돕겠다고 물리력 사용하다 소송 당한다” (국민일보) 2021-6-18 2021.06.18 102
496 [전환기FOCUS] “혼란과 전환의 시점에 교회들이 집중해야 할 것 3” (아멘넷) 2021-6-15 2021.06.15 97
495 아시안 인종혐오 대응 NJ세미나 “연방대법원에도 편견이...” (아멘넷) 2021-6-5 2021.06.08 108
매스패스 예배당: 53-71 72nd Place, Maspeth. NY 11378

TEL: 718-565-6555
지도를 클릭하시면 더욱 자세히 오시는 길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c) 뉴욕우리교회 ALL RIGHT RESERVED. PROVIDED BY 교회사랑넷